기준 가격으로 보는 시장 방향성

제약, 바이오 관련주들이 득세하고 있습니다. 이 기회를 틈타 코스닥 중소형주들이 갑작스레 의료기업이 된다든지 바이오 회사로 변모를 준비한다던지 등의 이상한 일들이 생기고 있습니다.

테마는 시장의 모멘텀으로서 매우 중요합니다. 그러나 과열이 된다면 매우 짧은 시세를 보여줍니다. 그래서 개인 참여자들은 되도록 과열 양상을 보이는 시장에서는 관망하기를 권하는 편입니다. 물론, 단기간 내에 폭발적인 수익을 내야 한다고 고민하시는 분들에게는 가당치도 않은 이야기이겠지만, 그것 또한 위험 관리라고 이해하신다면 부화뇌동하지 않을 수 있을 것입니다.

KOSPI 시장은 2550Pt를 기준으로 가격 회복 여부에 초점을 맞추시길 바랍니다. 미회복시에는 횡보 또는 하락 확률이 상대적으로 높아질 것입니다.

물론, 외국인들의 꾸준한 매수세가 뒷받침되기에 우려하는 상황은 발생키 어렵다 생각합니다. 그래도 트레이더라면 감안하는 게 좋겠지요?

KOSDAQ 시장의 오버슈팅은 쉽사리 진정되지 않고 있습니다. 790Pt 회복 시에는 안정권으로 판단할 수 있습니다. 고가권이지만 손절선만 명확하다면 지표 삼아 거래하여도 좋습니다.

시장이 다소 고가권에서 횡보와 상승 흐름을 번갈아가며 보여주고 있습니다.

늘 그러하듯 위험 관리를 최우선 원칙으로 놓고 임하시길 바랍니다.

Posted on by

기준 가격으로 보는 시장 방향성

월요일 시장. 약보합권 내에서 시장은 횡보 중에 있습니다. KOSDAQ 시장의 강세가 언제까지 이어질지 궁금증을 자아내기도 합니다.

간략하게 본다면 KOSPI 2530Pt를 기준으로 이탈치 않는다면 시장은 아쉬운 대로 안정권으로 판단합니다. 해당 가격대를 이탈하면 외국인/기관/개인의 동반 매도세가 발생할 가능성이 높습니다. 유지가 가장 좋습니다. 단, 시장은 늘 그러하듯 우리의 바람과는 반대의 흐름을 보여주기에 현시점은 고집과 아집보다는 유연한 사고를 하며 시장을 대해야 할 시점입니다.

KOSDAQ 시장은 당분간 728Pt 이상 가격대를 유지해준다면 긍정적으로 판단합니다. 늘 그러하듯 시장보다 종목이 우선인 시장입니다. 보유/거래 종목 흐름에 따라 대응을 해야 합니다. 지수는 그저 참고만 할 뿐.

월요일 시장임을 감안하여 여유 있게 대응하시길 바랍니다. 섣불리 예측과 대응. 고집은 잠시 접어두시길.

기준 가격으로 보는 시장 방향성

박스권입니다. 상승과 하락을 빈번하게 반복하며 뚜렷한 방향성을 보여주지 못하고 있습니다. 투자자 입장에서는 곤혹스러운 시장입니다. 매수할지 매도를 해야 할지. 기존에 보유하고 있는 종목들은 어찌해야 할지. 고민이 깊어지는 시기입니다.

이럴 때. 특별한 기술보다는 단순하게 시장을 접근하는 것이 좋습니다. 보통 정공법이라고 부르던가요?

고가 종목이라도 손절선을 명확히 잡고 지킬 수 있다면 어려울 것 없는 시장입니다. 물론, 손절이란 것이 가장 중요하고 지키기 어려운 점입니다. 매번 대다수 글에서 손절의 중요성을 짧든 길든 강조하는 편인데 그만큼 중요하기에 앞으로도 자주 할 생각입니다. 시장 상황에 따라 빈도수를 결정짓기야 하겠지만..

KOSPI 2560Pt 안착 여부가 중요합니다. 전고점대이긴 하지만, 돌파 이후의 흐름이 추가 상승 가능성을 높입니다. 실패한다면 약세 및 횡보가 지속 할 것입니다. 그런 비추세 시장에서는 앞서 말한 위험 관리가 가장 중요합니다. 단기, 중기, 장기 매매툴과 상관없이 더욱 그렇습니다.

KOSDAQ 700Pt를 이탈하지 않느다면 안정권으로 봅니다. 물론, 지지반등 및 750Pt 이상 돌파를 해준다면 더할 나위 없이 좋은 상황입니다.

당분간 시장보다는 종목에 집중하시길 바랍니다.

집중하시되 손절선. 즉, 거래를 멈추어야 할 때를 명확히 인지할 수 있는 기준은 잡으시길 바랍니다.

Good Luck.