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준 가격으로 보는 시장 방향성

해외 시장의 약세 흐름은 지속 되고 있습니다. 어느 날은 상승 뒤이어 하락. 그러한 변동성은 시장의 추세를 무시하고 캔들로 치면 음봉과 양봉이 번갈아가며 방향성 없는 시세의 연속을 만들어낼 뿐이니다.

중소형주들의 모멘텀에 의한 시세의 연속성은 한정적으로 존재하지만 그외에 대다수 종목군들은 대다수가 윗꼬리를 길게 다는 캔들임을 감안할때 시세를 추격하기보다는 분봉상의 눌림목 매수를 통한 단기 및 스윙 관점에서의 수익을 목표로 하는 것이 위험 관리에 도움이 될 것입니다. 다만, 그러한 단기 거래가 어려울 시에는 오로지 외국인, 기관의 수급을 확인하며 대응하는 것이 좀더 유리한 게임을 이어나아갈 수도 있을 것입니다.

단기 거래가 어려울시에는 현 시점에서는 외국인 수급이 최소 3일 이상의 평균 거래량의 최소 30%를 차지하는 만큼의 매수세가 보장이 된다면 장중 현재가를 기준으로한 아래 호가에서 물량을 조금씩 모으는 전략도 유효할 것입니다. 손절선은 목표 평단가 대비 -3% 이내에서 잡는 것이 중요합니다.

시장은 대충 보면 매우 좋은 시장인듯 하지만, 자세히 들여다보면 난장판 같기도 합니다. 아마도 직장인 분들에게는 심리적으로 조급증을 유발할 것이고 전업 또는 그에 가까운 분들에게는 평정심을 유지하기 어려운 시장이 될 것입니다.

무엇이 되었든지간에 자신의 결점이 들어나는 부분이 보인다라면 본성을 역행할 필요도 있음을 감안하시길 바랍니다.

KOSPI 지수는 금일장 기준 2042pt 안착 여부가 중요합니다. 해당가격 회복 및 지지반등 또는 유지라도 해준다라면 시장은 평이한 약세 횡보를 갖게 될 것입니다. 다만, 그러하지 못한 상황에서라면 다소 희비가 엇갈리는 시세가 보여질것으로 판단 됩니다.

KOSDAQ은 상방 652pt 미안착시에는 다소 불안한 가격 유지 흐름을 보이며, 종목군들은 전반적으로 한두차레 시세를 보여주되 고가를 지켜내지 못하는 단발적 시세만을 여기 저기서 폭죽 터트리듯 보여줄 것입니다. 보유 포지션이 수익으로 전환되었다라면 한번쯤은 익절을 고민하여야 할 것이며, 손실 포지션이라면 손실 최소화 역시 함께 고민하여야 할 것입니다.

good luck.