꿈은 어느날 갑자기 이루어지지 않는다.

한때 나에게도 꿈이 있었습니다.

지금은 괜스레 부끄럽습니다. 그 당시의 나는 현실을 몰랐던것 같아.. 그런 지난 과거가 치부가 되어 들춰지는것만 같아서 더욱더 그러한가 봅니다.

요즘은 “노오오오오오력”이라는 말이 유행인가 봅니다.

하지만, 유행의 이유는 그리 해보았자 답이 없다는 것을 우회적으로 비판 혹은 비아냥하는 표현이겠지요.

그래도 달리 방법은 없습니다.

그저… 우직하게 밀고 나아가는 수 밖에.. 그것이 경제적 혹은 이상적 더 나아가 작은 목적(목표) 일지라도 그저 묵묵히.. 꾸준함을 잃지 말며 나아가는 것 말고는 답이 없음을 크게 느낍니다.

그냥… 오랫만에 뻘소리입니다. 큭

Tagged with # o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