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준 가격으로 보는 시장 방향성 (메릴린치 창구)

연휴를 앞둔 시점에서 외국인의 매도량 증가. 기관과 개인의 의미 없는 거래가 계속되고 있습니다.

간략하게 본다면, 연휴 포함. KOSPI2380Pt 돌파 및 안착 시 추가 상승 흐름을 기대할 수 있습니다. 다만, 삼성전자와 SK하이닉스 중심의 상승 흐름은 사실상 계륵(鷄肋)과 같은 시장입니다. 그래도 긍정적 시장 전망을 유지하며 예민한 대응을 병행해야 위기관리가 보다 철저해질 수 있을 것입니다.

KOSDAQ 시장은 사실 의미를 부여하기 힘듭니다.

과해석일지 모르겠으나, 메릴린치 창구의 매일 같은 린치 행위가 시장을 어지럽게 만드는 게 아닌가? 라는 생각이 들 정도입니다. 흔히 공매도에 대한 부정적 견해를 갖으신 분들마저도 혀를 내두를 정도의 번잡한 거래가 각 종목의 추세를 망치고 있지 않은가? 라는 생각이 더욱더 강해지는 시점입니다.

특정 창구의 문제로 지적하기는 어려우나, 근래 들어 악화된 부분은 시초가 부근에서 Gap 상승 흐름을 보인 종목일지라도, 메릴린치의 매도 여부에 따라 당일 캔들의 윗꼬리 길이가 결정된다고 봐도 무방한 상황입니다.

손익의 원인을 다른 곳에서 찾는다는 것은 매우 비겁한 짓입니다. 그리고 앞서 특정 창구의 행태를 지적하였지만 그것이 주요 원인도 아닙니다.

메이저 수급이 시세를 결정짓는 비추세 시즌에 대다수 종목에서 활발히 진입, 청산을 반복하는 메이저 물량이 시세에 큰 영향을 준다는 게 아쉬울 뿐이며 뚜렷한 대응이라고는 단기 매매 밖에 없음이 아쉬울 뿐입니다.

조급한 마음에 시세를 뒤쫓기 보다는 여유를 갖고 관조하는 것도 좋은 전략이라 생각합니다.

손익에 흔들리는 마음. 답답한 마음. 억울한 마음. 기쁜 마음. 즐거운 마음. 모두 내려놓고, 평정심을 되찾고 정진하는 시기가 되길 바라봅니다.

감사합니다.

Posted on b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