Monthly Archives: November 2015

내가 글을 쓰는 이유

가끔 나는 작가를 꿈꾼다. 글을 쓰고 다른 이들이 읽고 감명 받고 나를 기억해주는 그런 상황을 상상하면 이내 기분이 좋아진다. 허나, 아직 한번도 경험해보진 못하였다. 그래서일까? 오기가 생긴다. 그래서 글을 더욱더 잘 쓰고 싶다.

이 블로그는 어쩌면 경제(금융) 블로그로서 성향이 짙다. 그렇다고 다른 멋진 블로거분들처럼 전문적인 분야를 파고들지는 않는다. 개인적인 성향이 트레이딩에 맞춰져 있기에 거시적인 관점에서 시장을 관조하는 관점에서의 글을 보통은 없는 편이다.

전문가 활동을 겸하면서 그에 따른 성격의 글도 때때로 써야 하기에 글의 수준의 높은지 낮은지를 떠나 진부한 글들이 많다. 나도 안다. 허나, 그런 쓰레기 글을 억지로 쓰면서도 나는 글을 잘 쓰고 싶어 한다. 그 글마저도 잘쓰기 위해서 혹 후일 나의 필력에 도움이 되지 않을까? 라는 작은 기대마저도 갖으면서 글을 쓴다.

글을 쓴다라는 것은 어떤면에서는 창작이고 다른 면에서는 포장이며 결국에는 사실에 기초함을 느낀다. 그래서일까? 그 매력이 무궁무진하다.

고민하고 생각하고 그것을 글로 옮기는 과정. 이후 어떤 이들은 수정에 수정을 거치지만 나는 그저 포스팅한다. (이부분은 블로그이기에 그러하다. 거기에 비인기 블로그니깐.. 더더욱….오탈자, 맞춤법 검사도 안한다… -.-)

글을 잘 쓰고 싶어서 글을 쓴다. 내 글을 읽는 이들에게는 미안하지만 후일 더욱더 멋진 글을 쓰기 위해 지금 나는 연습을 하는 중일런지도 모른다. 지금 내가 이 포스팅을 작성하는 이유 역시 마찬가지다. 글을 더욱더 잘 쓰기 위해. 그리고 짧은 글일지라도 습관으로 정착시키기 위해. 그러다보면 내가 생각치도 못한 나름의 영역을 구축하리라 생각한다. 이제껏 그래왔던 것 처럼.

글을 쓰는 이유. 별거 없다. 더욱더 잘하기 위해서…

ps. 영어로도 쓰고 싶지만.. 실력이… 이 부분에 대해서 추후 고민좀 하고 작성토록 하겠습니다.

실전 단기 매매시 중요 사항. – 종목 선정, 관찰, 등

과거 시장에 적용되었던 중요 사항 중. 현재 시장에 맞춰 몇가지 문장을 바꾸어 포스팅 합니다. 도움 되시는 분들이 계시길 바랍니다. ^^

  1. 대략 20여개의 종목을 관심 종목군으로 편입하되, 거래대금 상위 5위권내 종목을 주로 거래한다.
  2. 현재 시장에서 관심 혹은 주목 받는 종목만을 거래 대상으로 선정하며, 대형주 종목군은 대략 1~2개이며 나머지는 중소형주로 가져간다.
  3. 거래대금은 최소 5일 평균 200억 이상 터지는 종목들을 주로 거래한다.
  4. 거래대금이 붙어 세력들의 관심권 안에 들어왔다고 판단한 이후에 매매를 시작한다.
  5. 무조건 잡을 물량 넘치고, 단타 공간이 나오는 거래대금 상위 종목만을 거래 대상으로 삼는다.
  6. 전일 상한가 종목 중 초반 강한 모습을 보이는 종목
  7. 전일 갭하락 + 장중 하한가 찍고, 금일 -(마이너스)권을 허용하지 않고 버티기하는 종목 -> 상승, 돌파 예상
  8. 소형주에 주가는 급등락하며, 순간 속도 붙으면서 위로 마구 치고 올라가는 종목을 주로 거래한다.
  9. 평소 거의 거래량 없던 종목은 당일 거래 급증시 거래하지 않는게 원칙.
  10. 종목은 항싱 꾸준한 관찰을 한다.
  11. 이따금 즉흥적 단타도 있지만, 대다수. 약 80% 이상은 지속적으로 관찰해왔던 종목이다.
  12. 종목을 관찰할때는 의미있는 가겨들(근래의 시가, 종가, 고가, 이평선 근방 가격)에서의 체결 모습을 확인한다.
  13. 최근 들어오는 매매주체(외국인, 기관)
  14. 매기 몰리는 테마와 그 대장주들의 모습
  15. 순환매 어디로 들어올까, 잔머리 굴리는 것은 전업만의 일상 생활이며, 무언가 주가 상승에 영향을 미칠 꼬투리 있는지 지속적으로 촉각을 세우고 관찰 또 관찰.
  16. 전일 저점 안깨고 빠르게 올라서는 모습 확인
  17. 분차트는 별다른 의미를 두지 않는다. 주가 위치 파악 용도로만 활용.
  18. 매일 장시작정 차트(주/일/분), 뉴스, 수급주체분석
  19. 약세장에서 두각을 나태내는 종목은 눈여겨 보면서 틈틈히 거래에 활용.
  20. 자주 거래했던 종목이 서서히 힘이 빠지면, 호가창 관찰대상에서 제외하지만 관심종목은 유지한다. 그러다 상승 전환 시점 혹은 낙폭 심화 시점에서 단기 거래에 활용하기도 한다.
  21. 오버슈팅한 종목이 음봉으로 추락하지 않고 양선 유지하며 나오는 급매물을 모두 흡수하며 거래대금 폭발하고 체결속도 붙는 종목을 유심히 관찰(뉴스가 있는 확률 높음)
  22. 매수량은 보통 1000주, 5000주, 1만주 등의 라운드 넘버로만 주문을 넣는다. 2~3회에 걸쳐 분할 매수한다.
  23. 주로 상승 종목을 거래하며, 낙폭 과대 종목은 이슈를 수반할때 가끔 거래 한다.
  24. 당일 대부분 2~3회 거래로 마무리 지으려 최대한 노력한다.
  25. 저가가 붕괴되지 않는 상태로 하락추세서 상향 돌파를 시도하는 모습을 보이며, 물량을 쓸어가는 기미가 보이면 매수에 동참하여 수익을 낸다.
  26. 매도호가를 두려워하지 않고 물량을 쓸어담는 모습이 1~2차레 보이면 기회라고 보고 과감히 매수한다.
  27. 끈질기게 관찰하는 습관을 통해서 관심종목그룹을 꿰고 있는 상태에서 움직임이 포착되면 역시 매수한다.
  28. 상승방향 강한세력주, 눈에 보이는 수급에 대한 믿음. (물론 당일 1~2시간의 믿음이지만)을 가지고 일정시간 홀딩하는 인내력이 꼭 필요하다.
  29. 당일 처음 거래하는 신규 편입 종목은 절대로 많은 양을 매수하지 않는다.
  30. 대략 매수호가에서 -3틱 이상 하락시 칼같이 손절매를 단행한다.
  31. 좋은 기회가 왔을때 똑같은 기회에 똑같이 베팅하는 것이 매우 중요하다.
  32. 부정적인 마음과 안된다는 말은, 독백이라고 하지 말자. 지금 안되고 있어도 반드시 된다. 이후 더 잘 된다. 이렇게 긍정적인 말과 생각을 많이 하도록 하자.
  33. 도박판에 믿을 건, ’자신’뿐.
  34. 절대적으로 매매대상을 무조건 압축한다. 매매 대상을 확대하지 말고, 관찰 하던 종목이 움직이면 놓치지 않겠다라는 자세가 중요하다.
  35. 시장을 보는 시야를 확대하기 보다는 좁히는 것이 되려 유리하다. 익숙하고 잘 아는 종목들 위주로 거래하자.
  36. 장중 단기 매매에 승부를 걸겠다고 생각하면 무조건 거래대금을 최우선 원칙으로 삼아야 한다.
  37. 실제 매수 가담하지 못했더라도 시간이 있을때마다 어디서 내가 매수를 할 것인지, 매도를 할 것인지 꾸준하게 이미지 트레이닝을 하자.
  38. 하락세가 강할 때는 어설픈 단타보다 관망이 유리하다

오늘의 간단 뉴스 모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