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ag Archives: 대응전략

오늘의 시장 대응 전략

6년간의 시장 박스권인 KOSPI 2000pt. 이제는 식상하기까지 합니다. 투자자들의 한결 같은 마음은 2100, 2200 그 이상의 상승 흐름을 기대한다. 하지만 언론과 정책은 나름의 노력(?)을 하지만 실물 경제는 물론 거시적 흐름 모두가 답보 상태에 놓여 있다. 매일 그날의 모멘텀은 있지만 그에 따른 경기 상승 보다는 단기적 종목 반등 흐름에 머물며 그 마져도 지켜내지 못하며 이내 가격(시세)는 제자리 걸음을 되풀이 하고 있다. 그것이 지금 현재의 시장이다.

전일 KOSPI 기준 2005pt. 종가상 안착함으로서 안정권에 접어들었으나, 금일 2010pt 추가 상향 돌파 실패시에는 다소 약세의 모습을 띌 것이다.

2030pt을 단기 고점으로 설정하며 돌파시에는 추가 반등 가능하며, 실패 혹은 횡보시에는 기보유 종목에 대한 매도 관점 전환 및 최대한 현금 확보에 나서야 할 것이다.

당분간 박스권 내에서의 횡보가 지속될것이기에 역시나 시장보다는 종목에 집중하며 아쉬운대로 단기 매매도 병행하여야 할 것입니다.

good luck.

오늘의 시장 대응 전략

반등폭을 점차 넓혀가고 있습니다. 외국인/기관의 수급은 이전 같지는 않지만 그래도 꾀나 안정적인 흐름을 유지해주고 있습니다. 다행이라 할 수 있습니다. 허나, 추세권에 놓여있는 종목은 한정적이며 몇몇 대형주와 중소형 개발주에 집중된 것이 현 상황입니다.

대형주라하면 삼성전자, 기아차, 현대차와 같은 시가총액 상위 종목군들의 반등과 변동성이 지수를 방어하고 있습니다. 코스닥 중소형 개별주들은 전반적으로 약세를 띄지만 그 중 몇몇 종목군들의 급작스러운 수급 쏠림에 의해 큰폭의 변동성을 나타내고 있습니다.

사실을 평한다라면 좋지도 그렇다고 나쁘지도 않은 시장 상황입니다.

긍정적으로 해석해보면 시장(브렉시트 관련 악재)은 제쳐두고 종목에만 집중해도 수익을 내는데는 문제가 없는 상황이란 이야기이기도 합니다.

종목에 집중 하여야 할 시기입니다. 시장이 오를지 내릴지는 큰 문제가 되질 않습니다. 악재는 거시적인 관점에서 장기적으로 진행될 사항이기에 지금 당장 수익을 쫒아야 하는 입장에서는 시장 걱정 보다는 거래 대상 선정과 진출입 시점을 기교있게 설정하는데 집중하여야 할 것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