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ag Archives: 수익 극대화

연휴 잘 보내고 계시는지요.

지난주를 돌이켜보건데 딱히 떠오르는 것이 없습니다. 그만큼 쉽사리 특징을 떠올릴 수 없는 시장. 그런 일주일… 어쩌면 2주간의 시간이지 않았나 싶습니다. 모처럼 잊을법한 시기에 다가온 연휴입니다. 다들 어찌 잘 보내고 계신지요? 무기력한 시장과 더위에 지치는 시기에 적절히 연휴가 있어서 저는 다행이라 여깁니다. 그간 지치셨다면 재충전의 시간으로 삼길 바랍니다. 휴장이란 것에 불만을 느끼신다면 독기를 품고 새로운 큰 무언가를 준비하는 시기로 삼으시길 바랍니다.

제가 자주 하는 이야기 중. 손절매보다 중요한것은 없다. 아마도 대다수의 실패 원인의 90% 이상은 손절매를 제때 하지 못해서일 것이다. 라는 등의 누가 들으면 억울한 소리만을 당연하다는 듯이 오랜 시간 동안 해오고 있습니다. 얼핏 맞는 말인것도 같고… 묘하게 설득이 되다가도 그게 전부는 아닌데 싶기도 하고 그렇습니다.

그래도 이러한 고민을 하는 중에 이보다 더 어려운 것이 어쩌면 오르는 종목을 팔지 않고 버티는것이 아닌가 싶습니다. 손절매야 에라 모르겠다하고 던진다라고 치면 오르는 종목은 작은 수익에 만족하자니 아쉽고 실제 매도 후에 더 크게 상승하는 경우도 있으니 버텨야 하는 것은 아닐까? 뭐 그런 고민들을 하게 됩니다.

사람이니 이래도 아쉽고…. 저래도 아쉽고… 저 역시도 그러합니다. 어느것 하나 딱 꼬집어서 어느 조건에 충족하였을시에 그에 따른 대응을 기계적으로 해야 한다라고 말할 수 없습니다.

오르는 종목을 팔지 않고 버티는 것. 어떤 방법이 있겠습니까? 그저 고집부리고 버틴는 것이 능사는 아닙니다.

지난주 거래 중. 동양물산(002900)을 예를 들어 보겠습니다. 지난 금요일 상한가로 마무리 지었습니다. 해당 종목을 매수하고 보유하면서 이러한 시세를 기대하지 않았습니다. 그저, 소소한 수익일지라도 손실만 아니면 된다.라는 원칙으로 임하는 편이니 더더욱 그러합니다. 실제 +10%, +15% 그 외의 가격에서 매도가 이뤄지면서 적잖은 수익에 만족하였습니다. 그리고 결국 상한가를 가는 시세를 보며 문득 스스로가 한심해지면 괜스레 패배감이 들었지만 이내 모른척하며 다른 거래를 준비하였습니다.

사람이니 당연히 그럴 수 있는 것이다. 어찌 모든 거래에서 그리 항시 정확히 고점에서 매도 할 수 있겠는가? 등의 자위적인 생각을 해볼 수 있겠으나 간사한 사람 마음이란게 그리 쉽게 용냡 하지 못합니다.

어느 분이 그런 말씀을 하십니다. 나는 한달에 100만원만 벌어도 만족한다. 과연 주식이란게 그렇게 고정적인 수익을 바라며 임하는게 옳은가? 저는 그렇지 않다 생각합니다. 항시 기계적으로 정확할 수는 없습니다. 그래도 자신의 그릇, 역량, 경험 등을 비추어 오르는 종목은 최대한 수익을 극대화 하여야 한다라는 것입니다. 앞서 동양물산의 수익 극대화 실패를 이야기했지만 다른 경우에서는 정확히 고점에 매도하는 경우도 있습니다. 주식 하루 이틀 한 것도 아니고 어찌 아니그러하겠습니까? 다만, 한번의 실수 혹은 실패가 다음번의 거래에 미치는 영향은 매우 미미하며 한달에 얼마만큼의 수익이면 족하다라는 식의 목표 설정은 없음을 말씀드리고 싶었습니다.

오르는 종목을 팔지 않고 무작정 버티는것이 능사는 아닙니다. 다만, 한달에 내가 직장인 급여처럼 얼마만큼만 벌면 충분히 만족해. 라는 것은 없다라는 것입니다. 주식 시장도 분명 보릿고개가 있습니다. 어느때인가는 그저 팔짱끼고 시장을 관조해야 할 때도 분명 있습니다. 그러하기에 더더욱 먹을 수 있을때 왕창 먹어야 합니다. 물론, 쉽지 않습니다. 그리고 그리 하지 못한다라고 해서 실패자이거나 실패한 거래를 뜻하지 않습니다. 적어도 노력은 해야 합니다. 왜? 고수든 하수든 경력이 10년, 20년, 30년 관계 없이 요원한 목표이기에 그러합니다.

확실한것은 아무 종목이나 오르는 종목 쫒아다니며 명분없이 매수 후 내리면 손절매를 반복적으로 하는 것보다 신중히 매수 시점을 모색하며 대기하는 것. 그리고 자신의 전략대로 주가의 흐름이 발생한다라면 그에 따라 수익 극대화를 취하여야 한다라는 것. 매수 욕구가 목구멍까지 차오르더라도 참아야 할 때는 이유 없이 참아야 하는 것이 주식입니다. 상승과 하락 그 누구도 알 수 없습니다. 그저 신중히 매수한 종목. 생각과 일치하는 흐름. 그에 따른 수익 극대화. 물론 이도 저도 아닌 상황에서는 또는 매수 명분의 소멸이라면 이것 저것 따질 것 없이 손절매를 행하여야 할 것입니다.

다시 정리하겠습니다.

손절매 못하면? 분명 큰 화를 입게 됩니다. 그렇다고 손절매가 정답은 아닙니다. 어쩌면 그 이전에 종목을 선정하고 매수 시점을 설정하는 행위 그것이 더욱 중요 할 것입니다. 그 후 생각과 일치하는 흐름에 따른 수익 극대화. 그렇게 먹을 수 있을 때 왕창 먹는 거래.

그래야 때때로 보릿고개와도 같은 시장 상황이 발생하였을시에 별달리 큰 어려움 없이 이겨낼 수 있을 것입니다.

good luck.