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ag Archives: 약세장

지난번과 동일합니다.

저가라고 열심히 매수에 임할 필요도 없고.

당일 강한 시세가 연속성을 갖는 시장도 아닙니다.

현금 보유 항시 유지하며, 관망 그리고 데이. 상황에 따라서 신중한 스윙 여부 결정.

시세를 쫓기보단 매수하기 위해 기다리는 자세가 요구되는 시장입니다.

서두르지 마시길. 조급하게 행동하지 마시길.

바랍니다.

기준 가격으로 보는 시장 방향성

월요일 장임을 감안하더라도, 현 시점에서 시장 움직임은 도가 지나치다 싶을 정도의 약세 흐름을 띄고 있습니다. 이러한 상황이 오늘만일지 내일 혹은 그 이후에도 당분간 지속될지는 명확하지 않습니다. 상승론자는 하락을 조정으로 인식하는 경향이 짙을 수 있으나, 다변하는 시장에서 보통의 참여자분들은 조정이란 말은 머리속에서 지우시고, 상승과 하락에 따른 철저한 원칙적인 대응을 당분간 고수하셔야 할 것입니다.

현 시점에서 코스닥이 상당부분 우려스럽게 작용합니다. 금일 현시점 717.60pt를 기록해주고 있는 상황이지만, 최종적으로 금일 722pt 회복 여부가 중요한 시그널이 될 것입니다. 금일 회복해준다라면 내일에 대한 기대감과 투심은 긍정적일것이라 판단할 수 있으나, 그러하지 못할 경우에는 악화된 투심과 더불어 해외 시장 방향성에 따라 예민한 반응이 나타날 것입니다. 종가상 가격 회복 여부를 확인하고 신규 매수 또는 추매, 손절매 등의 대응 전략을 결정 하셔야 할 것입니다.

KOSPI 시장은 2008pt 회복 여부가 중요하며. 미회복시 단기 약세장 돌입으로 판단합니다. 해당 가격을 금주 내에 회복이야 해줄테지만, 만에 하나 그러하지 못한다라면 상황은 악화될것이며 이벤트 성격의 하락 및 반등이 매우 빠른 시간내에 나타날 가능성 역시 열어 두어야 할 것입니다.

당분간 단기 매매와 철저한 위험 관리가 여러분을 지켜줄 것입니다. 대단한 원칙과 전략은 필요 없습니다.

  1. 한정된 보유 종목 갯수 (1~3종목 최대 5개를 초과하지 말 것)

  2. 현금 비중 최소 30% 이상 유지

  3. 신용/미수 등의 레버리지 사용 자제(금지)

  4. 자신의 매매툴이 아니면 시도하지 말 것.

  5. 거래 횟수를 극단적으로 낮출 것.

진부하고 뻔하지만, 대다수가 지킨다고 착각하지만 보통은 지키지 못해 계좌를 박살내는 원칙들입니다. 다시한번 상기하시길 바랍니다.

good luck

약세장 마인드는 유지된다.

약세장이다. 반등은 지속되지 않으며, 하락 역시 지지선을 명확히 보여준다.

반등 흐름에 환호할 필요는 없다. 아시아 증시 중 투자금 이탈이 가장 활발히 대규모로 일어나는 시장이 대한민국이다. 그만큼 과거에 비해 왜곡된 차트와 가격을 형성하고 있다는 반증이다.

이러한 시장에서 중소형주의 약진은 불행중 다행이라 할 수 있다.

다만, 그러한 시세를 모두 쫒을 수 있는가?를 고민한다면 마음 같아서는 저가에 매수하여 고가에 매도하여 매일 같이 큰 수익으로 단기간내에 원금회복과 부자가 될 수 있을거라들 믿지만 실상은 그러하지 못하다.

생각을 바꾸자. 큰돈은 시장이 벌어준다. 억지스러운 시세에 중독되어 탐욕스러운 돼지가 되지 않기를 경계하여야 할 것이다.

위험관리는 늘 중요하다. 언제 어떻게 자신을 망칠질 모르기에 그러하다. 이러한 시장에서는 더더욱 손실 관리에 중요성을 느껴야 한다.

진입 이후 이전 시나리오대로 주가의 흐름에 나타나지 않는다라면 그 즉시 포지션을 청산할 고민만 하여야 한다.

그렇지 않고, 추가 매수와 하락의 이유를 찾는다면 손절의 의지를 상실하는 구간에 접어들게 될 것이다.

기업이 좋든, 내년에 주도주가 되든 관계 없다. 손실은 그 자체가 악이다.

지금 당장의 계좌가 중요한 것이다. 먼 훗날의 희망을 억지스럽게 긍정적으로 꿈꾸며 비참하게 버티지 말자.

기회비용은 현금보다 더욱더 큰 가치를 가지는 경우가 많다. 특히 주식 시장은 더더욱 그러하자.

쓴소리에 불편한 이야기를 자주하는 편이다. 그래도 그 강도는 고민하여 낮춘 글들이다.

왜일까?

부자가 될 수있다. 원금 회복을 할 수 있다. 시장 좋으니 무조건 매수다. 이러한 이야기들을 나는 자제한다.

왜일까?

대단한 이유는 없다. 경계심이다. 늘 항상 긴장을 하여야 한다. 마음 편히 주식매매를 한다면야 좋겠지만, 그러한 시기는 이따금씩 존재하며 보통의 나날은 수익과 손실을 떠나 늘 항상 긴장과 자기관리를 통해 계좌를 꾸려 나아가야 함을 알기 때문이다.

그것 역시 이 글을 읽는 모든 이들에게 필요로 하기 떄문이다.

똑똑하고 실력이 우세하다하여 좋은 결과가 보장된다면야 더할나위 없을테지만 결국 시장은 관리와 심리로 귀결된다라고 본다. 기술은 경력에 따른 잔기술일뿐.

모두들 몸 건강히 한해 마무리 하시길 바란다.

good luck.

Tagged with # o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