Yearly Archives: 2017

기준 가격으로 보는 시장 방향성

KOSDAQ 단기적으로 754Pt 안착시. 안정권으로 판단합니다.

KOSPI  2495Pt 금주 내에 회복 시에는 안정권으로 판단합니다.

약보합권 시장. 어쩌면 전형적인 비추세 시장입니다. 잦은 매매보다는 외국인/기관 수급이 안정적인 종목 위주로 보유 관점에서 대응하시는 게 좋겠습니다..

물론, 추세가 꺾이면 현금 비중 확대는 최우선 원칙이 될 것입니다.

기준 가격으로 보는 시장 방향성

KOSPI 2480Pt 이탈 시에는 하락 폭 확대. 추가 2450Pt 까지 가능성 열어 둡니다.

KOSDAQ 772.3Pt 이탈 시 단기 하락 폭 확대. 모멘텀 상관없이 심리적 지지선 붕괴로 단기간 내에 회복해주어야 합니다.

유동성 감소 및 변동성 증대. 반도체 업종의 회의적 시장 반응. 바이오/제약 약보합권 횡보 및 비추세 전환 가능성.

시장에 대한 보수적 관점. 즉, 확실한 플러스권 또는 수급 안정 종목이 아니면 보유 자체가 리스크인 시장.

앞서 밝힌 기준 가격대 반등 여부에 따라서 시장 안정권 여부 판단 가능합니다. 비추세권 시장에서는 복잡한 생각을 경계해야 합니다. 되도록 단순하게 봅시다.

기준 가격으로 보는 시장 방향성

약보합권 내의 시장 횡보가 지속되고 있습니다. 단기적으로 KOSPI 2556Pt 안착 이후. 지지 움직임 더 나아가 추가 상승까지 보여주면 시장은 안정권으로 판단할 수 있습니다. 그렇지 못한 상황에서 시장의 장기 횡보는 시장의 하락 가능성을 조금씩 높인다고 할 수 있습니다.

KOSDAQ 807Pt 기준으로 가격 안착 유무 역시 시장의 안정권 유무를 판단할 수 있는 중요 변수입니다.

지난 뉴욕 증시는 블랙프라이데이에 의한 소비 기대감에 상승하였습니다.

이날 뉴욕 증시는 블랙프라이데이를 맞아 조기 폐장된 가운데, 소비 증가 기대감에 3대 지수 모두 상승. 특히, 나스닥지수와 S&P 500지수는 사상 최고치를 재차 경신하였습니다.

美 추수감사절 휴일 다음날 연중 최대 규모의 쇼핑데이인 블랙프라이데이를 맞아 소비가 증가할 것이란 기대감이 증시에 긍정적으로 작용. 전일 오후부터 베스트바이와 타깃 등이 할인 행사를 시작한 가운데 언론에 따르면, 전일 오후 5시 기준 온라인 판매 규모가 15억 2,000만 달러로, 전년대비 17% 증가한 것으로 알려지며 이에 소매 업체들이 강세를 나타내면서 지수 상승을 이끌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