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준 가격으로 보는 시장 방향성

미국 대선 결과가 곧 결정됩니다. 트럼프와 바이든의 격차는 있으나 어느 누구도 확정된 사안이 없는 시기이기도 합니다. 앞서 바이든의 당선 가능성이 높아지며 국내외 관련 섹터의 상승 흐름에 많은 이들이 주목하였으나, 이제는 트럼프와 관련된(건설, 철강 등의 인프라)를 주목하지 않을 수 없게 되었습니다. 끝날 때까지 …

Read more기준 가격으로 보는 시장 방향성

요즘의 시장을 바라보며…

쉽지 않은 시장이 지속 되고 있다. 여러가지 대외 악재들이 겹치며 시장의 변동성을 극단으로 치닿게 만들며 진입에 대한 두려움을 키우고, 청산에 대한 미련을 갖게 만든다. 그래도 늘 반복해온 흐름의 시장이 두렵지는 않다. 그저 아쉬울 뿐. 시장에 집중하여 거래를 해본지가 얼마만인지 요즘은 나름의 집중력을 …

Read more요즘의 시장을 바라보며…

약세장과 하락장의 경계선

트레이더는 약세장에서는 몸을 웅크리고 있는 것이 정답이다. 강세장에서 저항을 찾으며 수익을 못 누리고, 약세장에서 지지를 찾으며 손실을 극대화하는 것은 안타깝게도 보통의 개인 시장참여자의 전형적인 모습일 것이다. 그간 오랜 시간동안 강조드려왔던 약세장의 모습에서 크게 벗어나지 못하는 대한민국 증시는 현 시점 약세장과 하락장의 경계선에 …

Read more약세장과 하락장의 경계선

[2012.11.15] 시장 상황별 기대수익률과 리스크 관리

마음을 비우고, 최대한 객관적으로 시장을 바라 보려 하지만, 여의치가 않은 시장이다. 주식시장에 발을 내딛은 이후로 큼지막한 리스크는 운이 좋아서인지 잘 회피해왔고 여지껏 그럭저럭 시장에서 생존해 왔지만, 이번 4분기 시장. 요 몇일간은 차트에서의 휩소(whipsaw)가 아닌, 금융시장의 휩소라고 해도 될 듯 하다. 장초반 반등 …

Read more[2012.11.15] 시장 상황별 기대수익률과 리스크 관리

[2012.10.31] 무기력한 시장

약 3개월여간의 변동성과 횡보를 반복하면서 시장 참여자를 말려 죽이는 장의 지속. 방향성 예측 자체가 무의미하며 기술적 분석으로 시장 방향성을 논한다라는 것 자체가 개그(gag)인 답을 찾기 곤혹스러운 시장. 그러나, 길은 있다는 것. 그간의 경험을 돌이켜본건데, 사실 이번에 마주한 시장은 결단코 만만한 시장이 아님을 …

Read more[2012.10.31] 무기력한 시장

[2012.7.18] 돈이 있어야, 돈을 벌 수 있습니다.

지난주 월요일부터, 현 시점까지 쉽지 않은 시장 상황이 연속적으로 발생하며, 지속적인 하락에 대한 두려움과 기대감을 갖게끔 하고 있습니다. 구태의연하게 현 시장에 대해서 퀄리티를 논하는 것 자체가 큰 의미는 없어보입니다. 지수 1882pt 단기 회복 불가능 시점부터 하방에 대한 의견을 지속적으로 전문가 활동을 시작 …

Read more[2012.7.18] 돈이 있어야, 돈을 벌 수 있습니다.

[2012.7.5] 지수 1882pt 기준 이하 약세장 마인드로 안정적 연승 수익에 대하여…

종합주가지수 기준 1882pt 기준 이하 약세장 마인드에 대한 강조를 수차례 강조드렸습니다. 해당 지침사항이 절대적인 기준이 될 수도 없으며, 시장 예측이 아닌, 트레이딩 관점에서 현 시장에서 취해야 될 전략에 대한 기준이 될 것이기에 수차례 강조해드리고 있으며, 해당 기준 가격은 내일을 끝으로 다음주부터는 바뀌게 …

Read more[2012.7.5] 지수 1882pt 기준 이하 약세장 마인드로 안정적 연승 수익에 대하여…

[2012.5.16] 이성적 시장에서 해메이는 호구를 위한 시장잡설(市場雜說)

현 시장은 지속적인 하락을 보이며, 이전에 밝혀드린 바오 같이 일정분 하락의 강도를 금일 극대화 시키며, 지속적인 하락을 보이고 있습니다. 현 시장에서 사실상 대응이라는 미명하에, 현 시점에서 보유 종목에 대한 리스크 관리를 행하신다라면 그것은 손절이 아닌, 투매라고 감히 말씀드리겠습니다. KODEX 레버리지 -10% 근사치 …

Read more[2012.5.16] 이성적 시장에서 해메이는 호구를 위한 시장잡설(市場雜說)

[2011.12.1] 벌써 일년, 앞으로도 겸손히 차분하게 거듭 발전하겠습니다.

안녕하세요. 지금은 새벽 3시 15분 오랫만에 늦은 시간에 글을 써서인지 참으로 어색합니다. 금일 무방 역시 오랫만이여서 그런지 그토록 자유분방하고 격없는 무방을 지향하는 저로서도 일정분 어색하는 걸 보니, 그간 게으름을 피우긴 많이 피웠나 봅니다. ^^ 시장은 현재 강한 상승을 보이며, 금일 시장의 큰폭의 …

Read more[2011.12.1] 벌써 일년, 앞으로도 겸손히 차분하게 거듭 발전하겠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