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준 가격으로 보는 시장 방향성

KOSPI 2,000pt 언저리에서 답보 상태가 약 2주간 지속 되고 있습니다. 다가서면 멀어지고~ 올라타면 뿔난 황소처럼 기수를 떨궈내는 요란한 변동성은 덤인가 봅니다. 지난 시장 상황의 학습 덕분인지 개인적으로는 현 시점에서의 추가 적인 상승 흐름에 대한 기대감은 없습니다. 반등을 준다 할지라도 흔히들 말하는대로 2100, 2200, 2500 심지어는 3000pt까지 내다보는 일은 저에게 없습니다. 그저 실망 매물 출회와 저점은 …

Read more기준 가격으로 보는 시장 방향성

악성 포트 정리 시기는 언제인가?

악성 포트. 달리 말하면 물린 종목. 주식 매매를 하는 이라면 한두번쯤은 제때 매도하지 못한 종목이 정신을 못차릴만큼 손실이 증대되는 경험이 있을 것이다. 그조차도 시간이 지나면 손실에 대한 충격과 공포도 이내 익숙해지며 장기투자 혹은 가치투자로 초기 매수 당시의 명분을 손바닥 뒤집듯이 바꿔 버린다. 그렇게 쌓인 종목이 한개 두개 심지어는 10개 이상인 경우도 흔하다. 개인적으로는 실제 45개까지 …

Read more악성 포트 정리 시기는 언제인가?

기준 가격으로 보는 시장 방향성

단기적 관점으로 시장을 견지해야 하는 시점입니다. KOSPI 2,000pt 안착은 수년째 힘겨워하는 저항 가격으로서 이번 시기에도 여지없이 같은 모습을 보여 주고 있습니다. 상승과 하락의 의견이 대립하고 있는 시점입니다. 어느 누군가는 폭등장이 올것이기에 적극 매수해야 한다라고 하며, 다른 누군가는 현금 확보가 최우선이라고도 합니다. 과연 무엇이 정답인지? 정답을 맞춘다고해서 무엇이 달라지는 것인지? 실상 오를지 내릴지 정답 맞추는 것과 …

Read more기준 가격으로 보는 시장 방향성

종목에 물리면 안됩니다.

어떻게 하면 수익을 낼 것인가보다는 반대를 더욱더 고민하는게 이따금 정상적인 사고 방식인가? 자문하기도 합니다. 다들 수익을 위해 맹목적으로 달려가는데 나란 인간은 손실를 주제로한 이야기들을 주로 늘어 놓으니 말입니다. 자주 하는 이야기이지만 손실를 대하는 태도(원칙)만 바뀐다면 수익 계좌는 시간 문제라 여깁니다. 10번 잘해도 단 한번의 실패로 파도에 휩쓸리는 모래성과 같이 계좌가 무너져 내리는 경험은 아마 이 …

Read more종목에 물리면 안됩니다.

손실은 필연이다.

글을 쓰는 제 자신도 제목이 거슬립니다. 손실이라…. 그것을 또 필연이라고 이야기 합니다. 이게 가당키나 한 이야기일까? 항상 수익, 대박, 폭발, 폭등, 상한가, 부자 등을 강조해도 모자랄지도 모를터인데 뜬금없이 이 사람은 제목과 같은 이야기를 하니 자신 스스로도 제목만으로 괜스레 송구스러워 집니다. 이 시장에 참여하는 대다수의 사람들은 시장 상황과는 무관하게 항상 수익을 바라고 원합니다. 당연한것입니다. 저 조차도 …

Read more손실은 필연이다.

99.9% 손절매 못해서 망한다.

이쯤되면 손절매의 중요성을 다시 한번 더 강조를 해야 하지 않을까? 라는 생각이 들었다. 확실한 이유는 없다. 그저 그런 동물적인 느낌이라고나 할까? 그래서 생각을 해보았다. 왜? 무엇때문에? 하필 이 시기에? 진부하다 못해 누구나 뻔히 아는 이야기이고 다들 잘한다고 생각하지만 제대로 하지 못하는 손절매에 대해서 누차 강조를 하려는 이유는? 비추세. 약세장. 박스권으로 설명될 수 있는 시장이기에 그러한것 …

Read more99.9% 손절매 못해서 망한다.

근황…. 부제: 심플하거나 미니멀하거나…

요즘 여러가지 일로 바쁜 하루 하루를 보내고 있습니다. 그다지 생산적이지 못한 시간을 보내는 것이 나름의 스트레스로 작용하지만 그래도 이런 저런 고민과 걱정 그리고 고민과 걱정. 그런 무의미한 반복이 더욱더 무의미한 비생산적 시간 낭비를 초래하는 듯 싶습니다. 시간이 참 빠릅니다. 벌써 3월. 왜 이리도 시간이 빠른지… 어르신들의 말씀대로 나이를 먹어감에 따라 시간의 체가 흐름 속도는 기하급수적으로 …

Read more근황…. 부제: 심플하거나 미니멀하거나…

스켈핑 접근 방법론 – 2

글을 쓰면서도 너무 초보자 입장에서 글을 쓰는 것은 아닌가? 차라리 이런 저런 현학적인 표현과 선문답 그리고 영어 단어로 포장해서 잘난척 하는 글을 써야되는 것은 아닌가?라는 생각이 스쳐갔습니다. 허나, 본 시리즈의 목적은 말그대로 초보분들을 대상으로 하기에 되도록이면 쉽게 쉽게 풀어 쓰도록 하겠습니다. 자… 매매툴을 선택하셨습니까? 책은 보셨습니까? 어떠한 생각이 드십니까? 어렵고 쉽고를 떠나 쉽게 돈을 벌 …

Read more스켈핑 접근 방법론 – 2

스켈핑 접근 방법론 – 1

이 시장은 어떻게 접근하는가? 그 방식에 따라 극과 극의 희비가 교차하기 마련입니다. 전업 비전업 여부를 떠나서 보통의 스타일은 아래와 같습니다. 단기매매, 스켈핑, 데이 트레이딩, 상한가 따라잡기, 스윙, 중장기 보유 등의 다양한 스타일로 나뉩니다. 그러나 대게 이러한 매매 스타일은 자신의 성향과 환경을 고려하기 보다는 현재 보유하고 있는 자금을 기준으로 불가피하게 선택하는 경우가 많습니다. 이는 자신에게 맞지 …

Read more스켈핑 접근 방법론 – 1

나는 시장의 어느 위치에서 거래하고 있는가?

우리는 항상 생각하여야 합니다. 나는 지금 어느 위치에 있는가? 시장의 중심인가? 아니면 변방에서 놀고 있는가? 이점은 우리가 앞으로 이 시장에서 생존을 할 수 있는가? 여부를 결정 짓는 아주 중요한 변수라 할 수 있을 것입니다. 자신의 기준을 세우고 해당 기준에 만족하는 시장 상황과 거래 대상을 선정하여 임한다라면 그것만으로도 손익 여부를 떠나 안정적 위험 관리를 병행하는 장기적 …

Read more나는 시장의 어느 위치에서 거래하고 있는가?